Home INNOVATION 2017 LG TV 신제품

이노베이션 LG의 기업혁신 소식을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LG전자, 올레드/나노셀 기술 앞세운 「듀얼 프리미엄 전략」으로 TV 시장 공략

■ 서초 R&D 캠퍼스에서 ‘2017 LG TV 신제품 발표회’ 23일 개최

■ 벽과 하나되는 65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시리즈 25일 출시

  • □ 65형(65W7) 출하가 1,400만원
  • □ 설치 시 두께가 4mm 미만의 ‘월페이퍼 디자인’
  • □ 화면을 제외한 모든 부품과 스피커를 별도의 ‘이노베이션 스테이지’로 분리
  • □ 77형(77W7)은 상반기 중 출시 예정

■ 완벽한 화질에, 완벽한 사운드 더한 ‘울트라 올레드 TV’

  • □ 세계 최초로 TV에 ‘돌비 애트모스’ 적용, 입체음향 극대화
  • □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포함해 울트라 올레드 TV 10개 신모델 출시
  • □ 울트라 올레드 TV 출하가: 55형 369만~500만원, 65형 740만~1,400만원

■ 나노셀 기술로 LCD 최고 화질 구현한 ‘슈퍼 울트라HD TV’

  • □ 약 1나노미터(nm) 크기의 미세 분자구조를 패널에 덧입혀 뛰어난 화질 구현
  • □ 60도 옆에서 보더라도 색 왜곡이 없는 뛰어난 시야각
  • □ 나노셀 적용 슈퍼 울트라 HD 출하가: 55형 240만~360만원, 65형 450만~650만원

■ ‘돌비 비전’, ‘HDR 10’, ‘HLG’ 등 다양한 규격의 HDR 지원

  • □ 헐리우드 영화사가 채택한 프리미엄 HDR규격 ‘돌비 비전’
  • □ 기본 HDR 규격 ‘HDR10’
  • □ 방송 송출용 HDR 규격 ‘HLG’

■ 사용 편의성 한층 높인 ‘웹OS 3.5’

  • □ 매직 리모컨 숫자버튼을 단축키로 활용하는 ‘마이 버튼’
  • □ 시청중인 프로그램 관련 콘텐츠를 손쉽게 검색할 수 있는 ‘매직링크’

'2017 LG TV 신제품 발표회' 이미지

LG전자(066570, www.lge.co.kr)가 23일 서울시 서초구 양재동 소재 서초R&D캠퍼스에서 한국영업본부장 최상규 사장, HE사업본부장 권봉석 부사장 등 최고 경영진이 참석한 가운데 ‘2017 LG TV 신제품 발표회’를 열었다.

LG전자는 차원이 다른 ‘올레드 TV’와 나노셀(Nano Cell) 기술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를 앞세운 ‘듀얼 프리미엄 전략’으로 국내 TV 시장을 공략한다.

LG 올레드 TV는 백라이트 없이 픽셀 하나하나가 스스로 빛을 끄고 켤 수 있기 때문에 자연 그대로의 색과 완벽한 블랙표현이 가능하다. ‘LG 슈퍼 울트라HD TV’는 LG만의 나노셀 기술을 적용, 백라이트가 필요한 LCD TV 중 가장 뛰어난 색표현력과 색정확도를 가진 제품이다.

권봉석 본부장은 “올레드 TV와 나노셀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히고 프리미엄 TV 시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 벽과 하나되는 65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시리즈 25일 출시

'LG SIGNATURE(LG 시그니처) 올레드 TV' 이미지

LG전자는 예술작품 같은 ‘LG SIGNATURE(LG 시그니처) 올레드 TV’ W시리즈(모델명: OLED77/65W7)를 전면에 내세웠다.

LG전자는 65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모델명: OLED65W7)를 오는 25일 국내에 출시할 계획이다. 출하가는 1,400만원이다. 77형(모델명: OLED77W7)은 상반기 중에 출시될 예정이다.

이 제품은 벽과 하나되는 월페이퍼 디자인의 TV다. 설치 시 두께가 4mm(65W7 기준)도 채 안돼 마치 그림 한 장이 벽에 붙어 있는듯한 느낌을 준다. 화면 이외의 요소를 철저히 배제해 미니멀리즘 디자인이 구현한 아름다움의 극치를 선사한다.

LG전자는 월페이퍼 디자인을 완성하기 위해 화면을 제외한 모든 부품과 스피커를 별도의 ‘이노베이션 스테이지’로 분리했다. 이노베이션 스테이지는 4개의 일반 스피커와 2개의 우퍼 스피커 포함한 4.2채널 스피커를 탑재했다. 특히, 일반 스피커 가운데 두 개는 천장 방향으로 소리를 내는 업파이어링(up-firing) 스피커로 사운드의 입체감을 더욱 풍성하게 해준다.

‘LG 시그니처 올레드 TV’는 ‘CES 2017’에서 출품작 가운데 단 하나의 제품에만 수여되는 ‘최고상(Best of the Best)’를 수상, 현존하는 최고의 TV임을 증명했다.

‘LG 시그니처’는 LG만의 超프리미엄 가전 제품을 아우르는 통합 브랜드로 울트라 올레드 TV 가운데 W시리즈와 G시리즈(OLED77/65G7)에 적용된다.

■ 완벽한 화질에, 완벽한 사운드 더한 ‘울트라 올레드 TV’

올해 새롭게 출시되는 LG 울트라 올레드 TV는 美 돌비社의 첨단 입체음향 시스템인 ‘돌비 애트모스(Dolby ATMOS)’를 지원한다. 현재 돌비 애트모스를 지원하는 TV는 LG 울트라 올레드 TV뿐이다.

돌비 애트모스는 화면에 나오는 사물의 움직임이나 위치에 따라 소리가 사용자의 앞이나 뒤, 위에서 들리는 것처럼 만들어 준다. 예를 들어 주인공의 머리위로 비행기가 날아갈 때, 소리가 시청자의 머리 위쪽에서 들리도록 해줘 더욱 입체적이고 사실적인 공간감을 제공한다.

LG전자는 올해 울트라 올레드 TV 5개 시리즈 10개 모델(77/65W7, 77/65G7, 65/55E7, 65/55C7, 65/55B7)을 국내에 새롭게 출시한다. 울트라 올레드 TV 가격을 55형은 369만원에서 500만원, 65형은 740만원에서 1,400만원으로 책정했다.

■ 나노셀 기술로 LCD 최고 화질 구현한 ‘슈퍼 울트라HD TV’

'슈퍼 울트라 HD TV' 이미지

LG전자는 약 1나노미터(nm) 크기의 미세 분자구조를 활용한 ‘나노셀’ 기술을 적용해 색 정확도와 색 재현력을 높인 슈퍼 울트라 HD TV를 선보였다.

패널 위에 극미세 분자를 덧입힌 ‘나노셀’ 기술은 색의 파장을 나노 단위로 더욱 정교하게 조정해, 보다 많은 색을 한층 정확하게 표현할 수 있다. 올해 출시한 3세대 슈퍼 울트라HD TV에 처음 사용된 이 기술은 1, 2세대와 달리 패널에 직접 적용, 한층 진일보한 것으로 평가된다.

‘나노셀’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는 사용자가 화면을 정면에서 볼 때와 60˚ 옆에서 볼 때 색상 차이가 없다. 예를 들어, 거실 한쪽에서 실내 자전거를 타면서 TV를 보거나 소파에 누워서 TV를 볼 때도 TV를 정면에서 보는 것 같은 동일한 화질을 즐길 수 있다.

이 제품은 나노셀 기술로 TV 화면에 반사되는 빛의 양도 기존제품 보다 30% 이상 줄였다. 나노셀은 외부에서 LCD로 들어오는 빛을 흡수하기 때문에 거실에 밝은 등이 켜져 있더라도 사용자는 화면에 비치는 불빛에 방해 받지 않고 TV를 시청할 수 있다.

LG전자는 올해 30여 모델의 ‘슈퍼 울트라HD TV’를 출시한다. 이 가운데 나노셀을 적용한 제품은 절반 이상을 차지한다.

나노셀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의 출하가는 55형이 240만원~360만원, 65형이 450만원~650만원이다.

■ ‘돌비 비전’, ‘HDR 10’, ‘HLG” 등 다양한 규격의 HDR 지원

2017년형 울트라 올레드 TV와 나노셀을 적용한 슈퍼 울트라HD TV는 다양한 규격의 HDR(High Dynamic Range) 영상을 완벽하게 재생한다.

다수의 헐리우드 영화 제작사가 채택하고 있는 프리미엄 HDR 규격 ‘돌비 비전’(Dolby VisionTM), 아마존 등이 채택한 기본 규격인 ‘HDR 10’, 英 BBC 등이 주도하고 있는 방송규격 HLG(Hybrid Log-Gamma)를 모두 지원한다. 일반 콘텐츠도 더욱 선명하게 보여주는 ‘HDR 효과(HDR Effect)’도 지원한다.

HDR은 어두운 부분을 더욱 어둡게, 밝은 부분을 더욱 밝게 만들어 한층 또렷하고 생생한 화면을 구현하는 기술이다. 밝고 어두운 부분이 강조되면 입체감이 깊어지고 세밀한 표현이 가능하기 때문에 현실감이 높아진다.

■ 사용 편의성 한층 높인 ‘웹OS 3.5’

LG전자는 올해 스마트 TV에 한층 사용 편의성을 높인 ‘웹OS 3.5’를 탑재했다. 매직 리모컨의 숫자버튼을 전화기 단축번호처럼 사용할 수 있는 ‘마이 버튼’ 기능을 추가했다. 사용자가 숫자 버튼을 길게 누르면 홈화면을 띄우지 않더라도 지정한 앱이나 채널로 바로 연결할 수 있다. 1번부터 9번까지 최대 9개의 단축키를 지정할 수 있다.

LG전자는 키워드를 입력하는 기존 검색방식의 불편함을 줄이기 위해 웹OS 3.5에 새롭게 ‘매직링크(Magic Link)’ 기능을 추가했다. 웹OS 3.5에서는 매직 리모컨에 ‘매직링크 전용버튼’을 탑재해 클릭 한 번으로 시청하고 있는 프로그램과 관련된 콘텐츠를 찾아 볼 수 있다.

예를 들어, 사용자가 TV를 보다가 매직링크 전용버튼을 누르면, 프로그램의 EPG(Electronic Program Guide, 전자프로그램가이드) 정보와 연관된 유튜브 영상, TV채널, 등장인물 정보 등 다양한 콘텐츠를 찾을 수 있다.


모두를 위한 더 좋은 생각, LG 홈페이지에 담다

모두를 위한 더 좋은 생각, LG 홈페이지에 담다

LG

온라인은 흔히 '장벽이 없는 세상'으로 표현되곤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온라인이 모든 사람들에게 공평한 기회로 다가가는 것은 아닙니다. 당장 눈을 감고, 혹은 귀를 막고 온라인에 접속해 정보를 검색해 보면 바로 불편함을 깨닫게 됩니다. 눈이 보이지 않으면 플레이버튼이나 메뉴가 화면상의 어디쯤에 위치해 있는지 알 수 없고, 귀가 들리지 않으면 동영상에서 무엇을 말하고자 하는지 바로 파악하기 어렵습니다.

조금 더 많은 사람들이 인터넷 상에서 제약 없는 정보를 얻어갈 수 있게 하고자,
LG 홈페이지 www.lg.co.kr 이 2012년 8월 1일, 한국웹접근성평가센터로부터'웹 접근성 우수사이트 인증'을 획득하였습니다.

웹 접근성

장애인을 비롯해 모든 사람이 인터넷에서 제약 없이 정보를 얻을 수 있는 수준을 일컫는 용어로, 누구라도 어떤 환경에서든지 정보 제공자가 의도하는 정보를 전달하고 전달받을 수 있게 하는 일종의 규격으로, 장애인들만을 위한 개념은 아닙니다.
비장애인이 마우스나 스피커 등을 쓰지 못하는 환경이나 컴퓨터가 아닌 다른 미디어를 사용할 때, 무리없이 웹사이트를 이용할 수 있는 적정 수준을 제시하는 것이 바로 웹 접근성이기도 합니다.

웹접근성 우수사이트 인증

웹접근성 우수사이트 인증은 장애인∙고령자가 웹사이트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웹 접근성 표준지침을 준수한 사이트에 대해 웹 접근성 수준을 인정하는 제도입니다.

평가 방법 및 기준

13개 지침 22개 검사항목에 대해 사전심사, 전문가심사, 사용자심사의 엄정한 3단계 심사절차를 거쳐 합격한 사이트에 대하여 인증마크를 부여합니다.
22개 검사항목은 웹 접근성 국가표준인 『한국형 웹 콘텐츠 접근성 지침』의 4개 원칙 (인식의 용이성, 운용의 용이성, 이해의 용이성, 견고성)을 기준으로 평가됩니다.

또한 평가시에는 기술성 평가와 사용성 평가를 각각 독립적으로 진행하여 접근성 지침에 맞는 기술적인 구현 여부와 동시에 실질적으로 장애인 이용이 용이한 지 등의 여부를 장애인 당사자인 시각 장애인, 뇌병변 장애인, 지체 장애인이 직접 홈페이지를 검색해보며 평가하게 됩니다.

모든 평가가 끝난 후에는 적합/부적합을 나누어 판정을 하게 되는데, 적합 판정 시에는 WA 마크 발급하게 되고, 이를 부여 받은 기관은 홈페이지에 이를 게재할 수 있습니다.

교육, 복지, 환경 등 여러 분야에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더욱 행복한 사회를 만들어 나가고자 하는LG.
앞으로도 더 좋은 생각들을 실천하여 모두가 함께하는 세상을 만들어 나가겠습니다.